계속 오르는 자동차 보험료…연 200불 인상 배로 늘어

210

보험사에 대한 불만 높아

자동차 보험료 상승으로 인한 소비자들의 불만이 높아지고 있다.

소비자 만족도 조사기업인 JD파워(J.D. Power Associate)가 발표한 ‘2017년 자동차보험 연구’에 따르면, 자동차 보험사에 대한 만족도가 급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차 한 대당 보험료가 연평균 200달러 이상 오른 가입자 수가 지난 4년간 배 이상 증가했기 때문이다. 다만, 보험료를 제외한 다른 항목에서의 만족도는 지난 번 조사 때보다 소폭 개선됐다.

업체는 소비자 만족도를 기준으로 주별 최고의 보험 브랜드를 선정했다. 가주의 경우, 이슈어런스(Esurance)가 뉴욕은 더하트포드가 뽑혔다.

보험 업계 관계자들은 ▶ 운행 자동차 수가 증가했고 ▶차량 주행거리도 늘어난 데다 ▶보상 클레임을 하는 접촉 사고도 눈에 띄게 많아졌으며 ▶자동차 사고 사망률 상승 등으로 인해 보험료 인상이 불가피하다는 주장이다. 또한 보험사들의 손실률이 높아져서 앞으로도 자동차 보험료가 지속적으로 오를 것으로 전망했다.

한 보험 업계 관계자는 “저렴한 보험사를 찾는 것도 쉽지 않다”며 “그래도 1~3년 마다 여러 자동차 보험회사에서 견적을 받는 등 더 저렴한 보험사를 찾아 꾸준히 쇼핑을 하는 게 보험료를 절약할 수 있는 방법”이라고 조언했다.

진성철 기자

출처: LA 중앙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