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의 꽃! 미국 대학생에게 추천하는 동아리

587

학교 다니면서 친구를 사귀기 어려운 학생들한테 동아리는 만남의 장을 열어주는 대학 생활의 꽃이다.동아리를 통해 같은 취미 혹은 같은 학과 학생들과 어울리며 서로의 관심사를 나눌 수 있다.
서로 서로의 소개로 일자리, 인턴십 등 유익한 정보도 공유할 수 있는 곳, 동아리!
어느 학교에나 있는 추천 동아리들을 조사해봤다.

 

International Student Association

유학생들이 가장 미국에서 힘들어하는 부분이 바로 정보 찾기다. 특히, 종종 바뀌는 이민법 때문에 확실한 정보를 찾기 위해 불안감을 느끼기도 한다. 전 세계에서 온 유학생들이 한자리에 모여서 서로의 유학 생활, 유학 경험을 나누고 학교에서 진행하는 유학생 정보 이벤트들을 바로바로 알 수 있는 유익한 동아리이다.

다른 나라로 유학을 생각하는 학생들한테도 현지에 살았던 학생들로부터 그 나라 학교생활에 대해 미리 들어볼 수가 있으니 모두에게 유익한 동아리라고 생각한다. 유학의 정보, 중요한 날짜, 졸업의 다음 과정을 정확하고 한 번에 알 수 있는 International Student Association 동아리를 꼭 한번 들어보기 바란다.

 

Student Communication Association

요즘 모든 회사가 지원자들에게 원하는 자질(Quality)는 바로 커뮤니케이션 능력 (Communication skill)이다. 의사전달만 잘돼도 회사의 일 처리를 더 활성화할 수 있기에 의사전달능력이란 아주 중요한 점이다. Student Communication Association은 의사전달능력을 개선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동아리이다. 그 잠깐의 순간에 나를 어떻게 소개하냐에 따라 상대방에게 다른 인상을 남길 수 있다.

동아리에선 여러 분야의 Guest speaker를 초대하여 어떻게 professional 하게 대화할 수 있는지에 대해 강연하고 연습한다. 말을 잘 전달하는 사원과 그러지 못한 사원에 대해 대우는 차이가 나는데 이 동아리를 통해 커뮤니케이션 연습을 해보는 걸 추천한다.

TEDxCSULB

TED 강연은 “18분의 마법”이라고도 불리며 세상에 퍼뜨릴 만한 아이디어를 공유하는 프로그램이다. 서로의 아이디어를 분석하고 공유할 수 있는 TED 강연은 세계적으로 유명하다. TED를 통해 몰랐던 것, 새로운 아이디어를 발견하고 그 발견 안에서 우리가 어떻게 발전할 수 있는가를 토론하는 TEDx Club은 학생들의 시야를 넓혀준다. 우리 스스로가 더 영향력 있는 학생이 되기 위해 모이는 TED 동아리. 여러 사람의 의견을 들을 수 있기에 추천한다.

 

Circle K International

세계 각국에 있는 Circle K 오랜 전통만큼 어디서나 인정받는 동아리다. 돈과 물질적인 것들에만 집중하게 되는 사회에서 Circle K는 물질적인 거 보다 서로가 살아가는 Community에 집중한다. 어떻게 해야 서로 더 나은 삶을 살 수 있는가, 서로서로 더 도와가는 삶을 만들 수 있는지가 Circle K의 미션이다. 그만큼 어떠한 동아리보다 봉사를 많이 한다. 어느 학교에서나 제일 규모가 큰 동아리이며 지도력을리더쉽을 키우는데 힘을 쓴다. 소그룹 안에 나의 지도력을, 리더쉽을 더 큰 커뮤니티에 지도력으로, 리더쉽으로 발전시키고 싶다면 Circle K International을 추천한다.

 

CSULB Improv Society

코미디만큼 나의 재치를 발휘할 수 있는 분야는 없다. 흔히 말해 대본 없는 진행, 대본 없는 예능은 미국에서 인기다. 물론 대본이 없는 만큼 무언가를 준비하지 않고 한다는 것은 어려운 일이다. 대부분 앞에 서는 걸 불안해하는데 Improv 동아리를 그 불안감을 없어지게 한다. Improv 동아리는 자신감을 키울 수 있게 도움을 준다. 모임마다 랜덤한 주제를 가지고 연기를 하는 학생들은 답이 맞든 틀리든 자신감이 넘친다. 자신감을 키워주는 Improv Society 자신감이 부족하다고 생각되면 한번 가보는 걸 추천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