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에서 성공적인 학업생활을 위한 5가지 팁

543
pixabay

유학생들의 가장 큰 난관 중 하나는 ‘어떻게 공부해서 좋은 성적을 받는가’ 일 것이다. 미국이라는 새로운 문화와 환경 속에서 좋은 성적을 받기란 힘든 일이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좋은 성적을 받는 데에 가장 도움이 되었던 다섯 가지를 추려보았다.

 

1. 수업계획서를 확인하자

pixabay

수업계획서(실라부스)는 학생과 교수와의 수업에 대한 하나의 계약이다. 수강신청 전에 교수님의 수업계획서를 보고 수업구성, 평가구성 등의 내용을 첫 일주일 내로 숙지하여 한 학기를 준비하자. 특히, 수업 시작 전 교과서를 미리 구비해두면 도움이 된다.

 

2. 중요한 학사일정을 학기 시작 전 확인하자

pixabay

새로운 학기마다 수강철회기간, 중도 휴학 마감일 등이 달라진다. 어떤 이유로든지 지정된 날짜를 놓치면 한 학기를 망칠 수도 있다. 수강철회를 염두에 두고 있거나 졸업신청을 해야 한다면 꼭 학기 시작 전에 학사일정을 미리 확인해야 한다.

 

3. 교수님을 찾아가자

pixabay

교수님은 기본적으로 학생들을 돕고 싶어 하신다. 그러나 교수님이 학생들을 돕기 위해서는 학생 본인이 먼저 교수님을 찾아가 도움이 필요하다는 어필을 해야 한다. 직접 찾아오는 학생을 문전박대하는 교수님은 없으니 수업 중 어려움이 생긴다면 오피스아워 중 교수연구실에 찾아가는 것을 추천한다.

 

4. 교내 튜터링을 이용하자

pixabay

많은 학교들이 수리, 물리학 등의 어려운 수업을 대상으로 튜터링을 진행한다. 만약 본인이 어려운 수업을 듣고 있고 해당 과목의 튜터링이 열려있다면 학기 초에 신청을 해서 튜터와 공부한다면 큰 도움이 된다.

 

5. 과제는 미루지 말자

pixabay

학기 초에는 여러 이유로 붕 뜬 분위기 때문에 공부에 전념하기 어렵다. 그러나 미국대학의 특성상 과제를 꾸준히 하지 않으면 시험을 대비하기 어렵고 기말고사 기간에 밀린 과제로 인해 시험공부에 집중하지 못할 수 있다. 가능한 한 과제는 할 수 있을 때 빨리 끝내는 것이 가장 좋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