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비 그리고 게으른 장 증후군

376

현대인들의 20%는 변비를 한 번씩은 경험해 본 적이 있다. 변비는 불규칙한 생활과 식사 시간, 기름진 음식, 운동 부족등 다양한 이유가 원인으로 뽑히고 있다. 본인 스스로 변비인지를 확인하는 방법은 6가지 증상 중 2가지 증상이 3개월 이상 지속 하면서 묽은 변을 보지 못한다면 변비를 의심해 봐야 한다.

변비인지 확인하는 목록은 아래와 같다.

 첫 번째, 과도한 힘주기가 배변 시 적어도 25%(4번 중 1번) 이상일 때.

두 번째, 항문이 막힌 듯한 느낌이 25% 이상일 때.

세 번째, 덩어리지거나 딱딱한 변인 25% 이상일 때.

네 번째, 원활한 배변을 위해 부가적인 처치(수지 배변 유도나 복부 압박 등)가 25% 이상일 때.

다섯 번째, 잔변감이 배변 시 25% 이상일 때.

여섯 번째, 일주일에 3회 미만의 배변을 볼 때.

변비를 해결하기 위해 과일과 채소를 섭취하고 몸을 평소보다 더 움직이고, 물을 마시는 등 여러 가지 노력을 했음에도 해결되지않는다면 마지막의 선택은 변비약을 찾는 것이 될 것이다. 변비약을 먹는다는 것이 나쁜 것은 아니지만 습관적으로 꾸준히 복용했을 때에는 ‘게으른 장 증후군’ (Lazy Bowel Syndrome) 이 생길 수 있다.

 

“게으른 장 증후군”(Lazy Bowel Syndrome)이 뭐야?

사진 출처: Life-Infused

게으른 장 증후군은 변비와 동반하는 질환이라고 볼 수 있다. 변비약과 같은 변 이완제의 잦은 사용으로 인해서 우리의 장이 약을 먹은 상태를 정상적인 상태라고 인지하며 대장이 노폐물을 몸 소화관으로 옮기는 속도가 느려지는 증상을 동반한다. 게으른 장 증후군은 만성적으로 생기는데 항상 있지는 않더라도 자주 나타나며, 생활 방식과 식생활의 변화로 증상을 개선시킬 수 있다.

 

 

일어나는 이유?

음식을 먹을 때마다 신경은 소화 기간에 신호를 보낸다. 소화기 체계의 근육들은 페리스탈 시스(Peristalsis) 라고 불리는 연동운동을 통해 음식을 움직인다. 하지만 이러한 정상적인 운동들은 차단될 수 도 있고, 정상보다 느리거나, 음식을 움직이지 못하게 강한 수축이 완전히 되지 않을 수도 있다. 이러한 장 관련 운동의 반사작용은 제한된 식습관, 거식증과 폭식증 같은 식이장애, 과민대장증후군,  마약, 마취, 그리고 변비약에 대한 의존도에 따라 더 약하게 혹은 심하게 나타날 수 있다.

 

 

치료 방법 – 식이 변화

사진 출처: Health-Journal

배변 활동이 늦거나 느려지는 이유는 섬유질이 부족하기 때문일 수 있다. 가공되지 않고 자연으로부터 얻어지는 과일과 채소를포함한 식단은 소화작용을 촉진 시켜주며, 과민대장증후군, 위경련, 기타 만성 위장 질환을 가지고 있지 않다면 더 규칙적으로만들어 준다.

아몬드와 아몬드 우유, 자두, 무화과, 사과, 바나나, 브로콜리, 콜리플라워, 방울다다기양배추 (Brussels Sprouts), 청경채, 해바라기 씨, 호박씨 등 섬유질이 풍부하며. 반면, 소화에 어려움이 주는 유제품을 피하고, 표백, 가공, 보존성이 높은 제품은 적게먹는 것이 도움이 된다. 소화기관에 탈수를 시키는 작용을 하는 커피를 줄이는 것도 배변의 균형을 잡을 수 있다.

 

천연 완하제

사진 출처: NationWide-Pharmacies

 인공적으로 만들어진 이완제는 게으른 장 증후군의 증상을 발생시키거나 그 증상 자체를 더 악화시킬 수 있다. 자연적인 이완제중 우리 일상에서 친숙한, 녹차가 그 중 하나다. 녹차를 하루에 한잔 마시는 것 만으로도 소화를 향상해주며, 이 밖의 치아씨드,잎이 많은 나물, 카스트로 오일 등과 같은 천연 완화제 사용만으로 화학성분의 완화제 사용과는 다르게 부작용을 일으킬 가능성이 적다. 하지만 천연 완화제 성분이라도 너무 많은 의존은 하지 않도록 해야 한다.

 

 

프로바이오틱스

사진 출처: Harvard-Health

김치, 사워크라우트, 요구르트 같은 프로바이오틱스 식품을 섭취하거나 프로바이오틱스 보충제를 복용하여 배변을 규칙적으로 개선 시킬 수 있다.

 

운동

사진 출처: The-Independent

꾸준하게 가벼운 운동은 온몸의 피를 순환하도록 도움을 준다. 꾸준한 운동은 소화기관을 다시 활동하게 함으로써 게으른 장 증후군 증상에 완화하는 도움을 준다.

 

병원 방문

사진 출처: Freepik

식습관과 생활습관 변화에도 변비 그리고 동반하는 게으른 장 증후군이 개선되지 않는다면 의사와 상담이 필요하다. 드물지만게으른 장 증후군은 더욱 더 심각한 우리 몸의 건강 상태를 나타낼 수 있다.

아래와 같은 증상이 있다면 망설이지 말고 의사상담을 해야 한다.

-대변을 볼 때 피가 나는 경우

-대변을 할 때의 통증

-고열, 오한, 구토, 어지러움을 동반한 설사

-2주 이상 지속하는 설사나 변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