샌디에이고의 관광 명소

232

캘리포니아 주 남쪽에 위치한 샌디에이고에는 많은 관광지가 있으며 그 중에서도 샌디에이고를 방문하면 꼭 들려야 하는 관광 명소를 몇개 소개하려고 한다.

  1. Coronado Island (코로나도 섬)

코로나도 섬은 미국의 10대 해변 중 하나로 꼽히는 섬이며, 고급스러운 지역 중 한 곳으로, 관광객들에게 아름다운 해변 관광지로 선정되었다.  샌디에이고와 다리로 연결된 반도 지역이며 샌디에이고 다운타운에서 차로 약 15-20분 이동한 거리에 위치한 섬이다.

이 섬은 캘리포니아 주에서 가장 크고 오래된 섬이며 무엇보다 나무로만 건축된 호텔 델 코로나도라는 호텔이 섬 내에 자리잡고 있는데 무려 1888년에 지어진 호텔이며, 마릴린 먼로가 출현한 “뜨거운 것이 좋아”의 배경지로 유명하다. 그리하여 호텔 안에는 마릴린 먼로와 관련된 다양한 기념품을 접해 볼 수 있다. 또한, 캘리포니아에서 가장 오래된 목조 건물이며 건축 쪽에서도 상당히 높은 순위에 위치해 있다. 특히, 낮에는 맑은 바다를 볼 수 있으며 노을 지는 장면이 예쁘기로 유명하다.

라호야 코브와는 또 다른 매력을 가지고 있는 곳이다. 코로나도 비치로도 유명하며 이 해변가는 순백색 모래로 되어 있어, 주변 분위기가 좋아서 웨딩 촬영 장소로도 많이 쓰인다. 또한, 이 곳은 1930년대 코로나도 Naval Base Coronado 을 비롯한 군사시설이 조성되었다. 이 곳의 반은 해군기지로 쓰이고 있어 절반 정도만 구경이 가능하다.

 

  1. San Diego Zoo (샌디에고 동물원)

샌디에이고에 위치한 Balboa Park(발보아파크)는 샌디에이고 도심 한복판에 자리잡고 있다. 발보아파크내에는 여러 박물관 그리고 동물원이 있는데, 동물원은 1916년 창립되었으며 샌디에이고 동물학 협회에 의해 운영되고 있는 곳이다.

이 곳은 아열대지역에 속하며 기후가 온난하여 난방시설이 따로 필요가 없다. 각종 열대식물도 수집하고 있으며, 코알라, 나무늘보, 인도 코뿔소, 긴코 원숭이 등 진귀한 동물들을 다양하게 수용하고 있어 여기 있는 모든 동물들을 보려면 반나절은 걸릴 정도로 규모가 크다.

9개의 구역이 있는데 각각 구성이 다르며 골라서 구경할 수 있으며, 걸어서 구경하기에 벅차다면 버스로 이동하며 볼 수도 있다. 사육동물수는 포유류 189종 871마리, 조류 543종 1900마리, 파충류 127종 460마리 등 합계 859종 3231마리이다. 비용은 $40 에서 $50불 정도이며 학생들은 학생증을 제시하면 할인도 가능하다.

 

  1. Seaport Village (시포트 빌리지)

시포트 빌리지는 샌디에이고 다운타운 쪽에 위치한 쇼핑가로 1980년대에 항구 주변을 좀 더 현대화 하기 위하여 만들어진 특색 지역이라고 한다. 주위에는 많은 상점들과 레스토랑, 그리고 간이 음식점들이 위치해 있으며 다양한 쇼핑 그리고 먹거리를 즐길 수 있는 곳이기도 하다.

이 곳에는 사람들이 다닐 수 있는 산책로가 있어 풍경을 즐기며 산책하기로 좋은 거리이며, 바다 쪽에는 많은 요트들과 펠리컨이 다니고 있어서 사진을 담기에도 좋다. 다른 곳에서는 쉽게 접할 수 없는 풍경을 느낄 수 있는 곳이다.

그리고, 이 곳에는 USS Midway Museum (미드웨이 박물관)이 있는데, 거대한 항공모함이 있는데 이 것은 1973년 이래 7함대에 소속되어 태평양 해역에 배치된 뒤 베트남전에 참여 했으며, 1991년 걸프전에 참가한 것이 마지막으로 1992년 퇴역 전까지 약 46년간 활동했다고 하며 그 이후 미드웨이 박물관으로 이용되고 있다.

또, 다양한 헬기와 전투기도 전시되어 있으며 시포트 빌리지의 트레이드 마크라 할 수 있는 키스하는 커플 조각상도 감상 할 수 있다. 이 조각상에는 많은 스토리가 담겨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