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신형 아이패드 에어·미니 출시

314

애플이 3년 반만에 아이패드 에어와 아이패드 미니 신제품을 18일(현지시간) 공개했다.

애플이 이날 공개한 아이패드 미니는 2015년 9월 애플이 공개한 아이패드 미니4의 후속 제품이다. 내장 프로세서는 지난해 나온 아이폰XS·XR과 동일한 A12 바이오닉이다.

IT매체엔게짓((Engadget))은 애플이 이례적으로 조용하게 새 제품을 내놨다고 전했다.

이날 선보인 새 제품에는 키보드 지원이 처음 적용됐고 스타일러스 팬인 애플 펜슬이 붙었다.

 

뉴 아이패드 에어는 10.5인치 초박형 디자인에 레티나 디스플레이를 깔았다.

7.9인치 아이패드 미니 신제품은 A12 바이오닉 칩에 아이패드 중 가장 높은 화소 집적도를 자랑한다.

애플은 아이패드 에어가 새로운 신경 엔진을 장착해 전작 대비 70%의 성능 향상을 이뤘다고 말했다.

가격은 아이패드 에어 499달러(56만6000원), 아이패드 미니 399달러(45만2000원)부터 시작한다. 휴대전화가 되는 셀룰러 연결 기능을 추가하면 130달러 더 비싸진다. 미국과 캐나다, 일본 등에서는 다음 주부터 판매된다. 국내 출시 일정은 미정이다.

배재성 기자 hongdoya@joongang.co.kr

출처: 한국 중앙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