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권, 올해 말까지 신청하라

1292
미국 여권을 신청하거나 갱신을 원하는 이들은 서두르는 것이 좋다.

국무부는 여권 신청이나 재발급 절차가 9~12월에 가장 신속하게 이뤄진다면서 올해 말까지 신청할 것을 권고했다고 LA타임스가 1일 보도했다. 지난해 국무부는 총 1800만 개의 여권을 발급하는 신기록을 세웠으며 올해는 이를 넘어 약 2000만 개가 발급될 전망이다. 특히, 실제신분증명법(REAL ID Act)이 내년부터 발효돼 새 여권 발급을 서둘러야 한다는 것이 LA타임스의 지적이다.

원용석 기자

SHARE
Previous articleUC버클리 학생, 괴한에게 습격 당해
Next article미 입국 거부 한국인 연 평균 1300명
안녕하세요 CollegeInside 운영자 입니다. College Inside는 미국대학의 현장에서 학생기자가 직접 전하는 학교정보, 취업정보, 맛집, 미국 생활 Tip등 다양한 정보들로 이루어진 공간입니다. 더 많은 정보 공유를 위해 적극적인 참여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