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 날리다 손가락 세 개 잘린 남성 “갑자기 강풍 불며…”

251

중국에서 연을 날리다 연줄에 손가락이 잘린 사건이 발생했다.

14일 장수TV 보도에 따르면 50대 두 중국 남성이 장수성 난퉁지역에서 지난 10일 연을 날렸다. 이들은 먹구름이 몰려오면서 비 올 기미가 보이자 연을 감기 시작했다.

이때 갑자기 강풍이 불며 연줄이 얽혔고 연줄은 이들의 손가락을 잘랐다. 한 남성은 손가락 세 개가 절단됐으며 다른 남성은 손 절반이 떨어져 나갔다.

이중 한 남성은 “마치 날카로운 칼에 손이 잘리는 느낌이었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사고 직후 병원으로 옮겨져 16시간에 걸친 수술을 받았다. 의료진은 일단 손가락과 손을 봉합하는 데 성공했지만 신체가 제 기능을 할지는 좀 더 지켜봐야 한다고 설명했다고 장수TV는 전했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출처: 한국 중앙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