졸업 후 급여가 낮은 10개 전공

1426

인류학·방송·아트 전공자 고연봉 ‘바늘구멍’ 
키플링어 졸업 후 연봉 분석

대학 졸업후 전공에 따라 연봉 차이가 큰 것으로 조사됐다. 인류학이나 아트, 종교학 등의 전공자는 연봉 10만달러 이상 받는 일자리 찾기가 어려운 것으로 나타났다. [AP]

“대학 졸업 후 높은 연봉을 받기를 원한다면 피해야 할 전공들이 있다.”

CNBC는 조지타운 대학의 연구 보고서를 인용, “졸업 후 전공에 따라 평생 받는 연봉 총액이 최고 340만 달러까지 차이가 난다”며 전공 선택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이와 관련, 교육업체인 키플링어는 126개 전공의 졸업 후 중간 연봉을 분석, 급여가 낮은 10개 전공을 발표했다.

▶법률사무 보조(Paralegal Studies)

-중간 초봉: 3만5100달러

-중간 연봉: 5만6400달러

법률사무 보조원에 대한 수요는 감소하고 있다. 특히 AI가 발달할수록 이러한 흐름은 가속화될 것이다. 이 때문에 급여도 이전만 못하다.

▶운동학(Exercise Science)

-중간 초봉: 3만6600달러

-중간 연봉: 5만4500달러

물리치료 및 재활전문의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면서 운동학 전공자에 대한 수요는 감소하고 있다. 연간 신규 일자리 수도 1500개 내외에 불과하다.

▶아트

-중간 초봉: 3만7000달러

-중간 연봉: 5만9000달러

아트를 전공하는 학생의 19%가 중간에 포기할 정도로 일자리 시장은 좋지 않다. 특히 아트는 교육기관에 따라 배우는 내용이 너무 차이가 크다. 따라서 학교 선택이 매우 중요하다.

▶음악

-중간 초봉: 3만8200달러

-중간 연봉: 6만3300달러

음악 전공자의 12%만이 음악 관련 풀타임 일자리를 가질 정도로 일자리 시장은 열악하다.

▶종교학

-중간 초봉: 3만8300달러

-중간 연봉: 6만2100달러

신앙을 바탕으로 선택하면 큰 문제는 없지만 학문적 관점에서 접근하면 경제적 어려움 때문에 후회할 가능성이 있다. 따라서 키플링어는 차라리 철학을 선택할 것을 권하고 있다.

▶방송

-중간 초봉: 3만8600달러

-중간 연봉: 6만4100달러

전공하는 학생들도 감소하고 있지만 일자리 감소폭은 더 크다. 향후 10년간 일자리 수가 10% 이상 줄어들 전망이기도 하다.

이밖에 키플링어는 사진(중간 연봉 5만6500달러), 인류학(중간 연봉 6만3200달러), 예술사학(중간 연봉 6만5400달러), 그래픽 디자인(중간 연봉 6만1700달러) 등을 높은 연봉을 받기 힘든 대표적 전공으로 선정했다.

김현우 기자

SHARE
Previous article가족 이민 문호 다시 회복됐다
Next article샌프란시스코 근처 여행하기 좋은 곳

안녕하세요 CollegeInside 운영자 입니다.
College Inside는 미국대학의 현장에서 학생기자가 직접 전하는 학교정보, 취업정보, 맛집, 미국 생활 Tip등 다양한 정보들로 이루어진 공간입니다.
더 많은 정보 공유를 위해 적극적인 참여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