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보운전자에게 필요한 미국면허 A to Z

272
https://licenseroute.com/wp-content/uploads/Kentucky_drivers_license.jpg

미국에서 면허증 발급받으려면 어떻게 해야 하나요?

무엇을 준비해야 하나요?

소셜넘버가 없는 유학생도 면허증을 받을 수 있나요?

한국에서 면허증이 있는 사람은 미국면허로 바꿀 수 있나요?

 

외국인이라서, 유학생이라서 미국에서 면허증을 발급받으려고 하는 이들에게 궁금한 것도 많고 어떤 것들이 필요한 지 막막하기만 하다. 나 같은 경우엔 한국에서 운전을 해본 경험이 단 한 번도 없는 사람으로, 미국에서 받은 면허증이 생에 처음이었다.

그럼, 나처럼 면허증을 처음 발급받는 이들은 어떠한 서류들이 필요할까?

 

  1. 기본서류들

일단 면허증 발급을 위해서는 신분을 증명해 줄 여권과, I-20, I-94가 필요하다.

I-94란 무엇일까?

출입국사실을 확인해 주는 서류인데, 2014년 이후로 전자서류로 대체되었다.

그럼 I-94는 어디서 발급받을까?

여권 번호와 간단한 개인정보들만 입력한다면 어느 곳에서든지 인터넷을 통해 손쉽게 발급받을 수 있다.

I94 – Official Website:  https://i94.cbp.dhs.gov/

 

2.  소셜레터(Form SSA-L676: Refusal to Process SSN Application)

https://studyinthestates.dhs.gov/sites/default/files/474578987.jpg

소셜시큐리티넘버가 없는 학생들도 지역 Social Security Office를 방문하면 간단하게 발급받을 수 있다. 소셜넘버가 없다는 사실을 증명해 주는 서류인데 서류발급목적을 운전면허증을 받기 위해서라고 말하면 간단하게 발급받을 수 있다.

이 서류를 발급받는 데 필요한 것들로는 위에 언급한 기본 서류들을 가지고 방문하면 된다. (주 마다 다를 수 있다.)

 

  1. 거주 확인용 우편물

면허증에 기재할 주소확인을 위해, 이 사실을 증명할 우편물들이 필요하다. 이때 아무 우편물보다는 은행, 관공서, 보험증서, 통신사 우편물들이 좋다. (택배, 기타 인터넷 쇼핑을 통한 우편물은 증명되지 않을 수 있으니 주의하자)

우편물이 충분하지 않다면, 살고 있는 아파트 오피스나, 하우스 주인에게 부탁하면 거주 확인을 증명해줄 서류를 받을 수도 있다.

위에 서류들을 들고 지역 DDS(Department of Driver Services)를 방문하면 필기시험을 볼 수 있다.

Driver service center의 이름들도 다양한데 대게 DMV, Department of Motor Vehicles 로 불리기도 한다. 시험비용은 대략 10~20불로 가격은 주마다 다를 수 있다. 필기시험을 합격하면 Practice Permit이 나오는데 이 연습면허를 받아야 도로주행 시험을 칠 수 있다. Practice Permit으로 차를 운전을 하는 것도, 차량을 구매하는 것도 가능하지만, 퍼밋으로 운전을 할 때는 반드시 만21세 이상의 면허소지자가 동승해야만 한다.

http://www.trbimg.com/img-57be26d0/turbine/sdut-the-clairmont-dmv-office-was-b-20160824/650/650×366

필기시험은 어떻게 준비할까? 인터넷에 살고 있는 주를 검색하고 Driver’s License test를 검색하면 기출문제부터 새로운 유형의 문제까지 무료로 연습할 수 있는 사이트들이 나온다.

여기에 나와 있는 문제들은 3~5번씩만 풀어본다면, 나와 같은 운전 무식자도 단번에 패스할 수 있을 것이다.

혹시, 아직 영어의 익숙하지 않은 사람이라면 지역 DDS를 방문하여 한국어로 시험을 칠 수 있겠는지 물어보자.

대부분의 DDS에서는 각국의 다양한 언어를 지원한 시험을 제공하고 있다. 하지만 언어만 한국어일 뿐 대게 구글 번역기를 사용한 듯한 익숙하지 않은 문법으로 오히려 더 헷갈릴 수 있으니, 웬만하면 영어로 시험을 보는 것을 추천한다.

한국에 면허가 있는 학생들은 별도의 시험 없이 미국면허로 바꿀 수 있는데, 위에 언급한 서류들과 한국면허증을 들고 지역 DDS를 방문하면 별도의 시험 없이 면허를 받을 수 있다.

한국의 면허증이 인정되는 주.

메릴랜드주, 버지니아주, 워싱턴주, 매사추세츠주, 텍사스주, 플로리다주, 오리건주, 미시간주, 애리조나주, 아이다호주, 앨라배마주, 웨스트버지니아주, 아이오와주, 콜로라도주, 조지아주, 사우스캐롤라이나주, 아칸소주, 테네시주, 하와이주, 펜실베이니아주, 오클라호마주 (2017.6월 기준)

SHARE
Previous article미국에서 저렴하고 야무지게 산다는 건?
Next article美 캘리포니아 산불, 서울면적 80% 태워…샌디에이고도 위협(종합)
미디어를 공부하는 학생으로써 좀 더 나은 언론인이 되기 위한 소양을 갖출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는 생각에 미주중앙일보 College Inside 기자단에 지원하게 되었습니다. 기자단 활동기간 내에 졸업을 하는 저는, 졸업한 유학생으로써 OPT 관련소식이나 미국 내 취업, 한국 취업등과 같은 정보들을 전달하려 합니다. 저의 글들이 오늘 제가 기자단 지원을 하기까지 이끌었던 것처럼, 다른 사람들 또한 이끌 수 있기를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