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양한 공인 영어 시험 완전 정복!

996

 

현대 사회에 있어 영어는 필수이며, 유학 후 대학원, 취업, 군대 등 많은 곳에서 영어 자격증을 요구하고 있다. 영어 자격증의 종류로는 TOEIC, TOEIC Speaking, TOEFL, OPIC, GRE 등 다양하며, 어떤 자격증을 취득하는지에 따라 그 활용도가 달라진다. 시험 문제 유형 또한 다르기에 자신이 필요한 시험을 찾고 잘 준비해보자!

 

토익, 토플 (TOEIC, IBT TOEFL)

대학생이라면 토익(TOEIC)과 토플(TOEFL)에 관하여 한 번쯤 들어봤을 것이다. 그만큼 가장 기본적인 시험이며, 취업과 유학 준비에 있어 큰 도움이 된다. 우선, 토익은 “Test of English for International Communication”의 약자로 독해(Reading Comprehension 100문제 495점)와 듣기(Listening Comprehension 100문제 495점) 두 가지 문제 유형으로 나뉘어 있다. 응시 비용은 약 5만 원이며, 주로 회사 업무 관련과 일상생활에 관한 문제로 이루어져 있기 때문에, 한국 기업 취업에 있어 가장 보편적이 시험이다.

영어권 나라에서 유학했다면 비교적 쉽게 준비해 고득점을 획득할 수 있는 시험 중 하나다. 그에 반해 토플은 “Test of English as a Foreign Language”의 약자로 토익과 다르게 말하기, 듣기, 독해, 쓰기로 4가지 유형의 문제로 구성되어 있다. 토익은 주로 우리나라에서 사용되는 반면에 토플은 미국과 캐나다 등 여러 영어권 나라에서 사용할 수 있다. 한 번 응시하는데 약 15만 원의 높은 비용이 필요하다. 그렇기 때문에 자신의 활용 용도를 잘 파악해 필요한 시험을 준비해보자!

 

GRE

해외 대학원 및 경영 대학원 진학을 목표로 한다면 GRE 시험을 빼놓을 수 없다, GRE는 “Graduate Record Examination”의 약자로 작문과 언어, 그리고 수리 영역으로 나누어져 있다. 한 번 시험에 응시하는데 비용은 약 20만 원이다. Computer based test이므로 독해 문제를 제외한 전반적인 점수는 시험이 끝난 후 바로 확인할 수 있다. 또한 다른 시험들과 다르게 일 년에 최대 5번 응시할 수 있으며 매달 21일마다 시험이 열린다는 점을 참고하자.

 

TOEIC Speaking & OPIC

이 두 시험은 유일하게 Speaking 문제로 이루어져 있어 영어 말하기 능력을 확인할 수 있는 시험이다. 한국의 대기업들이 영어 말하기의 중요성을 인지하고 주로 취업과 승진에 있어도 시험을 요구하고 있다. 우선 TOEIC Speaking의 경우 1~8단계까지 있으며, 주로 6단계 이상을 요구하는 기업이 많다.

OPIC의 경우 NL (Novice Low)~ AL (Advanced Low)로 7단계로 나누어져 있고 5단계 이상을 요구하고 있다. 두 시험은 약 8만 원이며, 이 둘의 차이점은 OPIC은 시험 문제를 풀기 전 20분 정도의 ‘Background Survey 하는 시간이 있다. 설문조사에 항목이 시험문제와 밀접한 관련이 있기 때문에 신중하게 하는 것을 추천한다. 남은 40분에서는 총 5세트의 문제를 풀어야 하며, TOEIC Speaking과 다르게 문제를 한 번 더 들을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TOEIC Speaking은 총 7개의 파트로 구성되어 있으며 총 20분 정도 시험이 이뤄진다.  이 두 시험에 어떤 시험을 볼지 고민이라면, TOEIC을 준비한 적 있으면 TOEIC Speaking을 보는 것을 권하며, 외국인과 영어 말하기에 있어 두려움이 없다면 OPIC을 추천한다.

이정우 학생기자

 

CalFocus Berkeley입니다. CalFocus는 미국 전역의 유학생 선후배들이 오랜 숙고의 기획 과정을 거쳐 창립한 학생 언론 사이트입니다. 한인 유학생들의 올바른 길잡이가 될 수 있도록 최신 기사와 양질의 저널을 제공하며 다양한 미디어 컨텐츠 구성을 통해 유학생 여러분의 끼를 표출할 수 있는 다채로운 학생 언론사의 발전을 기획하고 있습니다.